처음으로

이전 홈페이지 가기

 


초여름의 꿈 - 황동규
 이종국  | 2014·06·30 18:16 | HIT : 1,606
목록
초여름의 꿈 - 황동규

긴 겨울눈에 주저앉은 비닐하우스가
생시처럼 여기저기 널려 있는 꿈
깬다.
초여름에 겨울 꿈을 꾸다니!
프로이트에 의하면 진짜 꿈은 다 개꿈이라지만,
꿈의 출구에 삶의 입구 표지를 붙일 수는 없다.

새벽길 나서니 길섶 흥건히 젖어 있고
먼동 트는 하늘에는 금빛 별 무리
땅에는 은빛 별꽃 무리
별꽃, 석죽과의 막내 꽃,
별빛 한 줄기 줄기는 별꽃 잎의 하트형이라고
초여름 새벽이 일러준다.
지금 뛰는 가슴도 하트형이다.

가라.
그냥 가라.
별꽃이 삶의 이마에 뜰 때까지,
삶의 출구가 꿈의 입구로 열릴 때까지.
가라.
그냥 가라.

별꽃이 아니면 또 어떠리.
이 세상 어디엔가 꽃이 눈뜨고 있는 길이면,
초여름 새벽을 가라.


-------------------------------------
노 시인인 황동규 님의 '초여름의 꿈'을 주보 부록(?)에 실었습니다.
프린트  이메일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N   [추가] 살림교회 홈페이지 사용법 5  살림교회 06·12·01
  초여름의 꿈 - 황동규  이종국 14·06·30
200   5월 첫주일 공동기도  이종국 14·05·05
199   부활주일 공동기도문  이종국 14·05·05
198   설날 예배 공동기도  이종국 14·02·04
197   대강절 첫주일 공동기도  이종국 13·12·02
196   김정윤 피아노 독주회  이종국 13·10·23
195   해외 어린이 양육지원 결연에 대해  이종국 12·07·19
194   우끼는 택배  박순숙 12·07·05
193   필리핀 몬탈반에서 온 사연  이영환 12·05·24
192   5/9 전호영목사님이 남기신 글입니다. 1  안나 12·05·10
191   산골로부터의 편지7  장상훈 12·03·24
190   산골로부터의 편지6  장상훈 12·02·26
189   2012 공동의회 내용을 알려드립니다.  살림교회 12·01·08
188   여름수련회...  전호영 11·08·01
1234567891014
검색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top

 
처음으로